[디지털타임즈]


2013.04.10  김승룡 기자 srkim@dt.co.kr




정부가 이윤 추구와 함께 사회문제 해결을 동시 추구하는 `소셜벤처`를 위해 미니 클러스터를 조성해주는 등 적극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김재홍 1차관, 한국산업단지공단, KOTRA, 중소기업진흥공단 관계자들은 10일 서울 영등포구 소재 소셜벤처기업인 딜라이트보청기 회의실에서 `청년 소셜벤처기업 간담회`를 갖고 지원 방안을 밝혔다.

소셜벤처란 혁신을 통해 사회 문제를 해결하면서도 기업의 이윤을 추구하는 벤처기업을 말한다.

산업부와 산단공측은 서울 구로디지털단지 내 지식산업센터에 소셜벤처기업을 위한 미니 클러스터를 조성하겠다고 이날 약속했다. 

또 소셜벤처와 일반 중소기업의 동일 지원제로 인해 소셜벤처 창업 후 성장에 애로가 있다는 지적에 대해 김 차관은 "기존 기업 지원제에서 약간의 내부 규정만 바꿔도 소셜벤처가 지속 성장하는데 도움될 것"이라며 "관련 정책을 꼼꼼히 챙기겠다"고 말했다. 


이밖에 소셜벤처의 해외지원과 기 진출한 기업과의 공동 사회적책임(CSR) 활동 연계도 지원해나가기로 했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소셜벤처는 `돈이 없어 듣지 못하는 외로운 사람 없는 세상을 만들겠다`는 모토를 지닌 딜라이트보청기(대표 김정현), `젊은이들의 열악한 주거문제를 해결해보겠다`는 프로젝트 옥(대표 김정현), `저소득층 자녀에 공부방법을 무료로 가르쳐주겠다`는 공부의신(대표 강성태), `악성댓글을 기술적 방법으로 없애겠다`는 시지온(대표 김범진) 등이다. 

김승룡기자 srkim@ 


■ 원문 주소: http://www.dt.co.kr/contents.html?article_no=2013041002019932614002



관련 포스트



- [전자신문] 김재홍 산업부 차관, "청년 소셜벤처 활성화 적극 지원"

- [조선비즈] "인재 찾는 소셜벤처 클러스터 조성하자"

- [공감코리아] 사회 문제에서 비즈니스 기회를 찾다!

- [아이뉴스24] "기업의 공유가치창출, 소셜벤처에서 찾는다"

신고
Posted by 시지온 CIZION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