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이브파이어

[블로터닷넷] 시지온의 달콤쌉싸름한 미국 도전기 시지온의 달콤쌉싸름한 미국 도전기 IT 벤처에 해외 시장은 달면서도 씁쓸하다. 글로벌 기업이 되는 꿈은 달콤하지만 해외 시장에서 자리를 잡으려면 쓴맛부터 보기 십상이다. 이건 어디까지나 해외 시장 진출을 꿈꿔 본 적 없는 내 생각이다. 그럼 실제로 해외로 나가는 꿈을 꾸는 IT 벤처는 어떻게 생각할까. 시지온은 2013년 5월 미국 워싱턴DC에 김미균 공동대표와 직원 몇 명을 보냈다. 벌써 2개월째다. 시지온은 소셜댓글 ‘라이브리’를 서비스하는 곳으로 한국에서 언론사 200여곳, 기업과 비영리기구, 정부기관 500여곳을 제휴처로 확보했다. 시지온은 미국의 IT 기업 육성프로그램 ‘액셀프라이즈’에 참가했다. 액셀프라이즈에 뽑혀 3만달러를 투자받고 워싱턴DC에 업무 공간을 얻었다. 9월까지 액셀프라이즈가 마.. 더보기
댓글로 세상보기(3) - 해외 소셜 댓글 시장 분석, 댓글 전쟁 제2라운드의 시작 는 시지온이 ‘소셜’과 ‘댓글’이라는 두 개의 키워드로 국내외 인터넷 관련 산업 동향을 분석한 보고서를 외부와 정기적으로 공유하는 서비스입니다. 국내에 아직 소개되지 않은 해외 사례들의 소개와 라이브리가 보유하고 있는 데이터의 분석을 통해 인터넷이 만들어 나가는 새로운 세상에 대한 시지온만의 관점과 통찰을 제공하고자 합니다. 댓글로 세상보기 (3)해외 소셜 댓글 시장 분석, 댓글 전쟁 제2라운드의 시작 디스커스(Disqus), 라이브파이어(LiveFyre), 인텐스디베이트(IntenseDebate)의 삼국지 SNS를 통해 분리된 사이트들의 댓글을 하나로 통합하는 소셜댓글 서비스는 해외에서도 흥행 중이다. 그 중에서도 가장 두각을 드러내는 업체는 미국의 디스커스(Disqus), 라이브파이어(LiveFyre.. 더보기